실천교육교사모임

[성명] 민주주의와 양심, 그리고 제자를 지키기 위해 분투하는

홍콩 교사들에게 깊은 존경과 연대의 마음을 보냅니다

 

 

-실천교육교사모임도 홍콩의 목소리를 알리고 동아시아 민주주의 위해 노력할 것-

 

1. 범죄인 송환법(anti-extradition bill) 개정 시도로 촉발된 홍콩의 정세가 혼미합니다. 지난 69일에는 740만 홍콩 인구 중 100만 명이 反送中시위에 참여할 정도로 큰 움직임이 일어났습니다. 경찰의 강경 진압으로 많은 사람들이 체포되고 부상자들도 생겨나고 있습니다. 시위가 장기화되자 급기야 중국 당국은 10분이면 홍콩에 진입할 수 있는 선전에 대규모 인민해방군 산하 무장경찰을 배치하여 무력시위를 벌이기에 이르렀습니다.

 

 

2. 이렇게 상황이 중대국면에 다다른 가운데 홍콩의 교사 2만여 명은 지난 817다음 세대를 지켜내자, 양심의 소리를 내자며 센트럴의 차터가든에서 캐리 람 행정장관의 관저까지 행진하는 가두 시위를 벌였습니다. 펑와이와(馮偉華) 교사협회(교협) 회장은 저항 과정에서 체포되고 다친 이들 대부분이 학생들이라며 젊은이들과 학생은 우리의 미래이므로 우리가 나서 그들을 지킬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3. 군사 독재 정권 하 30년에 걸친 민주화 운동 과정에서 똑같은 딜레마에 처한 바 있던 우리 한국의 교사들은 이러한 홍콩 교사들의 마음을 아주 잘 이해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위험을 무릅쓰고 사제동행을 위해 실천에 나선 홍콩의 교사들에게 무한한 존경과 연대의 마음을 보냅니다. 우리 실천교육교사모임도 홍콩의 목소리를 제자들에게 알리며, 동아시아 지역에서 민주주의가 확고히 자리잡을 수 있도록 하는데 미력이나마 힘을 보탤 것을 약속합니다. 아울러 홍콩의 문제가 평화적으로 민주적으로 수습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

 

 

2019. 8. 20.

 

실천교육교사모임

 

 

Korean teacher's statement

 

 

KTF would like to express our deep respect and solidarity with Hong Kong teachers who struggle to defend democracy and conscience, to keep pupils safe.

 

We Korean teachers, who have faced the same dilemma in the very long democratic movement under the military dictatorship, understand the mind of respectable Hong Kong teachers very well.

 

KTF promise Hong Kong teachers and citizen to keep the following with solidarity.

 

1. We will teach Korean students people's voice and situation in Hong Kong.

2. We will support your effort for the democracy and human rights in East Asia.

 

We sincerely wish that the problems in Hong Kong will be solved peacefully and democratically.

 

 

20. AUG 2019

 

 

Korean pragmatic Teacher΄s Federation(KTF)

 

 

 

실천교육교사모임 가입(후원)하기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0 [성명] 고교학점제 실시와 연계한 외고·자사고 일괄 폐지 정책이 고교 교육 정상화의 밑거름이 되길 기대한다.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10.15 113
59 [성명] 정략적 위법적 학교생활기록부 내용 공개를 멈춰라! - 근절 위해 주광덕 의원 등 고발 -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9.04 1032
58 [성명] 대통령의 입시 개편 발언에 우려를 표합니다. 5 file amharez 2019.09.02 915
» [성명] 민주주의와 양심, 그리고 제자를 지키기 위해 분투하는 홍콩 교사들에게 깊은 존경과 연대의 마음을 보냅니다 1 file 신탈린 2019.08.20 594
56 [성명] 교육부장관에게 부당한 압력을 행사한 국회의원 151명을 직권남용으로 고발합니다.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7.23 695
55 [광주광역시실천교육교사모임 성명] K고와 시교육청은 단호하고 신속하게 진실을 규명하라. pyo 2019.07.10 81
54 [초등 예비교사-현장교사 공동성명] 교대 교육과정, 현장과의 연계성 강화하라.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6.18 315
53 [성명] 민간단체가 왜 교원 승진 좌우하나, 교육당국은 어디로 갔나?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6.12 223
52 [성명]교육부는 연구대회를 전면 재검토하라.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6.02 295
51 [성명] 조선일보가 주는 승진가산점, 당장 폐지하라.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5.25 515
50 [성명] 전교조 법외노조 통보, 직권 취소하라 - 교원단체 조직에 관한 시행령을 조속히 마련하라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5.23 182
49 [논평] 대통령 공약이었던 교원 성과급 제도 개선을 촉구한다! 근본 해결 못한다면 교직의 특수성이라도 제대로 반영하라!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4.28 1225
48 [공동성명] 교원단체 시행령 마련에 합의한 교육자치정책협의회 결정을 환영합니다!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4.16 165
47 [논평] 고교 무상교육 생색은 국가가, 부담은 유초중학교 학생이? file 신탈린 2019.04.09 291
46 [논평]교육부의 ‘기초학력 지원 방안’ 발표, 탁상공론식 대책에 교육현장 우려와 비판의 목소리 높아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4.09 266
45 경기실천교사 [성명] 경기도교육청은 교육부의 일제고사 부활 시도 단호히 거부하고 내부의 적폐성 관행 점검하라! file 신탈린 2019.04.02 972
44 [공동입장문] “국회의원과 지방의회의원은 적법한 자료 제출 요구로 입법기관의 신뢰를 회복해야 합니다”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3.28 511
43 [성명] 지방자치단체의 학교 협력사업 혁신하라 1 file 신탈린 2019.03.22 302
42 광주실천교사 [성명] 모 초등학교에 대한 특정 단체들의 압력행사를 즉시 중지하라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3.17 276
41 경기모임 [성명] 공립 비리 척결한 에듀파인 도입 거부 한유총 자성하라! 교육당국은 시민의 여망 안아 엄정히 대처해야! file 신탈린 2019.02.28 18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실천교육교사모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