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천교육교사모임

1. 교육부장관과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회장이 공동의장인 교육분야 협치기구 교육자치정책협의회(이하 '교자협')415일 제4차 회의를 개최한 가운데 교육부 및 교육감이 공동 제출한 '교원단체의 조직에 관한 사항'을 전원합의로 의결하였습니다.

 

2. 우리는 교육기본법제정시행 이후 같은 법 제15조에서 밝힌 교원단체 조직에 관한 대통령령이 20년이 지난 지금에야 공식 논의된 것에 대하여 아쉬움을 토로하면서도 더 늦기 전에 그 단초를 마련한 교자협의 결정을 크게 환영합니다.

 

3. 교자협은 교원단체의 조직에 관한 사항은 전원 합의하였지만 설립, 지원, 교섭 등을 골자로 한 구체적인 사안에 대해서는 이견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4. 우리는 이 결정 또한 존중하며 이견을 좁히기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을 약속합니다. 그러기 위해 교육부,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한국교총에 간담회, 공개토론회를 제안합니다.

 

5. 아울러 행정입법부작위로 교원단체의 독점적 지위를 누려온 한국교총에게도 신생 교원단체가 설립할 수 있도록 대승적 차원에서 협력해 줄 것을 당부합니다.

 

6. 그동안 공익감사청구, 국민청원 등 교원단체 조직에 관한 대통령령 제정을 위해 함께해주신 많은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우리는 이번 대통령령 제정이 교원단체의 새로운 지평을 열고 교육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2019416

 

교원단체 시행령 마련을 위한 공동대책위원회

(새로운학교네트워크, 실천교육교사모임, 좋은교사운동)

 

붙임 보도자료 1부.  끝.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공동성명] 교원단체 시행령 마련에 합의한 교육자치정책협의회 결정을 환영합니다!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4.16 139
공지 [논평]교육부의 ‘기초학력 지원 방안’ 발표, 탁상공론식 대책에 교육현장 우려와 비판의 목소리 높아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4.09 213
공지 [공동입장문] “국회의원과 지방의회의원은 적법한 자료 제출 요구로 입법기관의 신뢰를 회복해야 합니다”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3.28 375
46 [논평] 대통령 공약이었던 교원 성과급 제도 개선을 촉구한다! 근본 해결 못한다면 교직의 특수성이라도 제대로 반영하라!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4.28 993
45 [논평] 고교 무상교육 생색은 국가가, 부담은 유초중학교 학생이? file 신탈린 2019.04.09 257
44 경기실천교사 [성명] 경기도교육청은 교육부의 일제고사 부활 시도 단호히 거부하고 내부의 적폐성 관행 점검하라! file 신탈린 2019.04.02 862
43 [성명] 지방자치단체의 학교 협력사업 혁신하라 1 file 신탈린 2019.03.22 181
42 광주실천교사 [성명] 모 초등학교에 대한 특정 단체들의 압력행사를 즉시 중지하라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3.17 154
41 경기모임 [성명] 공립 비리 척결한 에듀파인 도입 거부 한유총 자성하라! 교육당국은 시민의 여망 안아 엄정히 대처해야! file 신탈린 2019.02.28 120
40 [성명] 교육부는‘누더기’,‘땜질처방’양산하는 두 학년 동시 적용 교육과정 폐지하고, 적절한 이행 조치 시행하라.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2.26 1540
39 [성명] 전희경 의원은 혁신학교에 대한 편향적인 자료 제출 요구를 취소하라! 15 file 실천교육교사모임 2019.01.18 1701
38 [성명] 교원 89.1% “육아 시간 사용 기준 불합리하다.” file 정성식 2018.11.26 968
37 [논평] 대통령의 교육 인식에 유감, 학사비리 아닌 사학비리다 1 file 신탈린 2018.11.21 723
36 [성명] 맥락 살피지 않은 판결 유감, 대법원의 신중한 판결을 기대한다. 1 file 정성식 2018.11.19 601
35 경기모임(준) [성명] 유예된 경기도 일부 교원 승진가산점 폐지 제대로 준비하여 제대로 폐지하라! file 신탈린 2018.11.13 568
34 [성명] 교사 폭행 학부모를 합당히 조치하여 공적 권위를 수호하라. 1 file 남수원초이상우 2018.11.11 712
33 [성명] 수능 감독관 기피 풍조 해결 대책을 마련하라! -현직 중등교사 5000명 설문, 긴급하게 키높이 의자 배치해야- file 실천교육 2018.10.31 761
32 [성명] 국회의원은 불법적인 갑질 자료 제출 요구를 삼가라. 2 file 정성식 2018.10.18 665
31 아동학대 비방으로 자살한 김포 보육교사 사건에 대한 실천교육 교사모임 성명서 4 file 남수원초이상우 2018.10.17 3957
30 [성명] 초등학생 오후 3시 의무 하교에 반대합니다. file 정성식 2018.09.03 31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실천교육교사모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