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천교육교사모임

실천교육교사모임(홈페이지 http://www.koreateachers.org)()경기교육연구소와 더불어 최근 학생부종합전형을 둘러싸고 사회적으로 큰 이슈가 되고 있는 학교생활기록부 개선안을 발표하오니 보도에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1. 사교육이나 학부모의 개입 여지가 있는 일부 불공정한 요소로 학교생활기록부(이하 학생부)의 신뢰도가 의심 받아 미래 역량 기반의 학생부 중심 교육 개혁까지 저해하고 있는 가운데, 학생부의 작성자인 현장 교사들에 의한 학생부 개선안이 발표되었습니다.

 

2. 현장 교사들이 주축을 이루고 있는 ()경기교육연구소(소장 황영동, 군포 둔대초 교장)와 실천교육교사모임(회장 정성식, 익산 동남초 교사)은 공동 연구물인 교육 활동 중심의 학교생활기록부 개선 방안에서, 극심한 입시 경쟁 속에서 학생부의 기재 영역이 무질서하게 추가되어 상당한 중복 요소가 발생했고, 항목 수의 과도함으로 인해 학생의 고통과 교사 학생 대면시간 부족, 비교육적 비위 등과 같은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3. 이어 두 단체는 사적 활동이라 학교생활기록이라 보기 어렵고 검증도 힘든 봉사활동 및 독서활동 등을 기록 대상에서 제외하여 학생부의 신뢰도를 높이고, 특정부서의 이해관계 외 별다른 실익 없이 학교의 교육력만 낭비시키는 각종 누가기록, 방과후학교, 스포츠클럽 실적 등의 형식적 요소 및 중복 요소들을 정비할 것을 주장했습니다.

 

4. 아울러 교과 특기사항’(과목당 500)에 비해 과도한 서술을 유발하는 '창의적 체험활동 특기사항'(총시수가 1개 과목 시수와 유사한데 4개 영역별로 각 500~1000) 등의 문제를 해결해야 함을 역설했습니다. 그래야만 학생과 학부모를 불안과 고통에 몰아넣는 현행 비교과 스펙 경쟁을 학습 활동 중심으로 바꾸는 한편으로, 형식적 기록이 도리어 교육 활동을 저해하는 주객전도 현상을 막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5. 연구를 주관한 경기교육연구소 황영동 소장은 조만간 교육부에서 학생부 개선 방안이 발표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 현장성이 높은 이번 연구가 적극 수용되어 학생부가 학부모와 학생으로 부터 신뢰성을 회복하고 기존의 부작용을 크게 줄이기를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실천교육교사모임 정성식 회장은 그간 학생부 개선에 대한 현장교사들의 의견이 반영되지 못해왔다.“교육부 거버넌스 시스템을 일신하여 최일선 교사들의 전문성 있는 목소리를 반영하는 것이 적폐 청산과 교육 분권, 학교 자치의 시대정신을 살리는 첫걸음이 될 것이다.“고 말했습니다. .

 

<첨부1> 카드뉴스

<첨부2> 교육 활동 중심의 학교생활기록부 개선 방안.pdf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실천교사모임 정책팀장(010-8155-7172)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실천교육교사모임 가입(후원)하기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8 [공동취재요청] 8/28(화), 교육공약 포기하는 정책숙려제 거부 선언 기자회견을 개최합니다 file 2018.08.27 786
27 [성명] 20년의 추이 거스른 입시제 개악을 규탄한다! -포퓰리즘에 빠진 청와대 비서실의 교육 농단 막을 장치 마련해야- 1 file 2018.08.17 4426
26 [공동입장문] 숙려제 내실화 위해서는 교육부의 외압 차단해야 - 학생부 개선 정책숙려제 운영 과정의 문제점 되풀이 안돼 file 2018.07.11 1936
25 [성명] 수능영어절대평가가 영어교육을 부실화한다는 선동을 규탄한다! file 2018.06.22 2135
24 [성명]‘화살 교감’의 징계 감경과 원적교 복귀를 규탄한다! -이 문제의 처리는 신임 교육감의 역량을 보여주는 시금석이 될 것- 31 2018.06.17 3902
23 [논평] 미래형 혁신교육을 바라는 민의를 지렛대 삼아 교육감들은 교육부를 견인하고 교육혁신 완수해내야 file 2018.06.13 2350
22 [성명] 초등생에게도 부끄러울 대법의 ‘사법농단사건’을 강력히 규탄하며 삼권분립과 사법정의 실현을 위한 적극적 대책을 촉구한다! file 2018.06.07 1342
21 [성명] 대구사건 교사 해임 판결로 인한 현장체험학습 위축을 우려하며 드리는 제안 3 file 2018.05.27 99706
20 [성명] 입시제 개편 - 흐름 유지하며 현상유지 하되, 학생부 등 정비하며 미래사회에 걸맞게 2025 대입개편 논의로 옮겨가야 file 2018.05.09 1627
19 [논평] <한겨레>에 기대한다. 교원의 명예를 훼손하는 ‘소설’이 아닌 폭넓고 균형 잡힌 ‘기사’를 써 주기를! file 2018.05.08 4051
18 학생부 개선 교육부 직무유기 책임자 문책하라! 입시 부담 줄이도록 학생부 스펙 정비하라! file 2018.04.10 618
17 [취재요청] 입시제 수능 퇴행을 반대하는 전국적 1인 시위 ‘교사 목소리가 들려’ 캠페인을 합니다. file 2018.04.08 780
16 [논평] 학종 관련 MBC의 공정 보도를 요청하고 자의적 편집 재발 방지 대책을 촉구한다! 5 file 2018.04.04 2694
15 [성명] 교육 발전을 역행하는 '수능 롤백' 시도 즉각 중단하라 file 2018.04.02 9507
14 [공동성명] 교육부는 미래형 교장임용제라는 입법 취지 복원과 교원단체 독점지위 남용을 예방할 책임 있는 조치를 취하라! file 2018.03.13 2176
13 [초청장] 대구에 ‘미래형 혁신 교육’의 불씨 지필 실천교육교사모임 ‘교사상상’ 교육콘서트 개최 file 2018.03.12 1058
12 [공동성명] 교육현장, 내부형 교장공모제 71.5% 찬성 교장공모제 일반학교로 확대하고 선출보직제도 고려해야 1 file 2018.01.28 5053
11 [공동성명] 교장공모제 확대에 대한 극단적 투쟁 지양해야 file 2017.12.28 3485
» 현장교사들, 학생의 불안과 고통을 줄이고 학교생활기록부의 신뢰도를 높일 개선안 발표 - 교육부의 개선안 발표에 반영 기대 - file 2017.11.01 1329
9 [논평] 교사의 약 60%가 거의 쓰지 않는 전시성 자료 보급에 40억, 교육현장의 목소리 반영 내실화해야 2 file 2017.10.11 333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실천교육교사모임